로그인



Price Checker 전체 보기

  • 전체보기
  • [자유]
  • [레고소식]
  • [제품소개]
  • [제품리뷰]
  • [질문]
  • [창작소개]
  • [온라인 구매정보]
  • [오프라인 구매정보]
  • [지름신고]
  • [레고CAD]
  • [가입인사]
  • [염장]
  • [이벤트]
  • [모임]
  • [분양/교환]
  • [구함]
  • [공구/구매대행]
  • [유용한TIP]

[창작소개]

(LDD)오랜만의 비루한 창작: 창을 든 사내

 

 

 

 

오랜만에 비루한 창작을 해봤습니다.

 

들어가기앞서서..

 

다른 창작자분들의 놀라운 작품들을 보다가

저의 비루한 창작품들을 보시면 안구에 치명상을 입을 수 있으니,

보시기전에 눈 한번 비비시고 기지개도 한번 하신뒤에 감상하시길 권장드립니다.

 

 

 

 

작품의 제목은 '창을 든 사내'입니다.

시작하게 된 동기는 3747브릭인데요..

하단면이 꼭 얼굴같이 생긴것 같다는 생각을 하던차에 얼른 만들어봤습니다.

 

마음의 눈으로 보게되면..

혓바닥이 보이도록 입을 열고, 도끼눈을 뜨고 있는 얼굴이 떠오르실겁니다...허허..

 

아마도 Nougat색 브릭들은 실제로는 없지 싶은데,

노란색으로 대체해도 무리없을듯 합니다.

 

간단한 연출샷.. (클릭하시면 좀 더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발 부분 말고는 따로 움직일수 있는 부분은 없습니다.

 

첨부1: 창을 든 사내 완성 및 브릭 배열 LXF파일

첨부2: 창을 들고 뛰어가는 사내 LXF파일

 

그럼 남은 하루도 신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 아키군님
  • (2017-03-21 15:12)
오! 무릎을 탁치고 감탄하고 갑니다!
  • 포기남님
  • (2017-03-21 15:58)
마음의 눈을 뜨셨군요!
  • Yong4님
  • (2017-03-21 15:37)
모아나? 느낌이 나는데 역슬로프 활용에 감탄합니다...!
  • 포기남님
  • (2017-03-21 15:59)
아마존 느낌을 살리려 했는데.. 허허..
아무튼 감사합니다!
  • 하이강정님
  • (2017-03-21 15:38)
ㅋㅋㅋㅋ 저 브릭을 저렇게 이용할 생각을 하시다니.ㅋㅋㅋ 대박입니다 진짜.ㅋㅋ
디아블로2에 정글에 뛰어다니는 애들 같네요.ㅋ
  • 포기남님
  • (2017-03-21 16:02)
브릭들을 멍하니 보고 있다가 머릿속에서 뭔가 파박거리는 스파크가 튀어서 우연찮게 만들었습니다..

그리고보니.. 디아블로의 그 친구들도 아마존 분위기에서 살고 있었죠..
어느정도 분위기 전달이 되었군요!
  • (2017-03-21 15:56)
세상에... 조만간 웅진 씽크빅에서 연락할지도 모르겠습니다.
  • 포기남님
  • (2017-03-21 16:02)
허허.. 퐁작가님께서 그런 말씀을 다 하시고..
  • PsDoc님
  • (2017-03-21 16:05)
작가 인증합니다. ㅎㅎㅎ
  • 포기남님
  • (2017-03-21 16:09)
허허허허.. 과찬이십니다.
  • (2017-03-21 16:19)
작가의 반열에 오르셨군요 ^^ 축하드립니다 ^^
w.ClienS
  • 포기남님
  • (2017-03-21 16:27)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레고당원분들께 오글거림을 선사하려 했는데,
오히려 제가 당하고 있습니다.
  • 은비령님
  • (2017-03-21 16:44)
대단한 눈썰미입니다.
간단하면서도 귀여운 작품을 만드셨습니다. ^^
  • 포기남님
  • (2017-03-21 17:08)
감사합니다.
귀여운지는.. 좀 더 봐야할 것 같은데,
의외로 브릭 구성이 간단하게 나와서 저도 살짝 놀라는 중입니다.
  • 도리도리푸우님
  • (2017-03-21 16:47)
경사브릭 활용력 ㅎㅎㅎㅎ 귀엽네요
  • 포기남님
  • (2017-03-21 17:08)
브릭들을 보면서 뭔가가 떠오르는걸 보면, 이것도 병이 아닌가.. 생각해보곤 합니다.
  • 후추선장님
  • (2017-03-21 16:48)
하하하하하. 저게 저렇게도 되는군요. :D
  • 포기남님
  • (2017-03-21 17:13)
초반에 머리랑 팔까지는 생각을 했는데,
몸통이랑 다리를 어떻게 꾸밀지 생각한다고 두뇌풀가동했습니다.
  • 종이컵4개님
  • (2017-03-21 17:00)
대박 엄지 척!
자폭하러 달려올 것 같아요!
  • 포기남님
  • (2017-03-21 17:13)
디아블로2에서도 이렇게 생긴애들이 참 무서운 친구들이었죠..
  • (2017-03-21 17:12)
떼샷도 괜찮을거 같습니다.
게임 캐릭터 같은 느낌이에요.
  • 포기남님
  • (2017-03-21 17:14)
떼샷을 하려면 약간의 베리에이션이 있어야할텐데..
그럴 능력이 없어서 생략하는걸로.. (허허허)
이전글 [비레고] 스타워즈 반란군 시즌3 19화 후기(누설없음)[8] 03-21 17:11
다음글 Alien vs Empire (1/4) - 알의 발견[11] 장군운전병 03-21 14:47